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래부턴 드래곤볼의 줄거리가 잔뜩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글에 있는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서울문화사에 있습니다.


이전 권 다시 보기는 이곳에서!

한 컷으로 드래곤볼 보기 - 1권

한 컷으로 드래곤볼 보기 - 2권

한 컷으로 드래곤볼 보기 - 3권

한 컷으로 드래곤볼 보기 - 4권



이전 줄거리

레드 리본군을 혼내주기 위해 머슬타워로 향한 오공!

2층에서 메탈릭 중사를 혼내주고 올라간 3층에는 과연 누가!

빰빰빠 빰빰빰빰빰빰~ 빰빰빠~



60화

3층에는 무라사끼 상사가 있었습니다.

오공과 싸우는 걸 보면 맷집도 좋고 실력도 있는 것 같지만

머리가 좀 많이 나쁘네요

은신술을 쓰면서 오공에게 들킨 장면입니다.

오공과 대화 수준이 똑같은 걸 볼 수 있죠



61화

재밌긴 재밌는데

긴장감도 없고 유머도 없고...

하지만 무라사끼와의 대결이 작가가 원한 코드인 것 같아요

나중에 파워 인플레가 아니라 

개그와 격투를 더한 장면들 말이죠




62화

무라사끼의 분신술입니다.

1대 5의 위기가 온 것 같아 보이긴 하지만

사실 바보가 5명으로 늘어난 거 뿐이죠.

오공이 가볍게 제압하며 

다음 층으로 올라갑니다.




63화

4층으로 올라가는 길에 인조인간 8호를 만납니다. 프랑켄슈타인의 모작임을 한 눈에 볼 수 있네요.

그렇게 비중있는 캐릭터는 아니지만, 레드리본, 인조인간과 숫자로 지어진 이름, 아주 센 힘이라는 

한 참 나중에 나오는 인물들에 대한 복선같은 캐릭터에요. 

그 땐 몰랐는데, 지금 보니 과연 스토리를 어디까지 써놓고 작품을 시작한건지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64화 / 65화

4층에서 머슬타워의 주인인 화이트 장군을 만나지만 함정에 빠져 포동이와 먼저 싸우게 됩니다

펀치도 에네르기파도 모두 튕겨내면서 위기를 만나지만, 

북쪽 마을 특유의 찬 바람을 이용해 포동이를 얼려서 깨버리지요.

격투 센스 뿐만 아니라 격투 지능도 올라가고 있는 격투바보의 모습이 보여져 흐뭇하네요




66화

실력에 엄청 차이가 나자

화이트 장군은 촌장을 인질로 비겁한 수를 씁니다.

하지만 오공에게 큰 위기가 생기자

팔봉이가 엄청난 힘을 발휘하지요.

팔봉이의 활약으로 머슬타워 공략도 끝이납니다.

그러고보니 머슬타워의 주인이었던 화이트 장군은

한 컷도 나오지 않았네요...

아무튼 촌장님도 구하고 새 친구도 사귀고

모두 해피해피로 머슬타워 공략이 끝이 납니다.




67화

어린 오공이 귀엽게 나온 컷은

무조건 찍고 봐야 합니다.

팔봉이가 레드리본군을 피해 숨겨둔

2성구를 구하긴 했지만 

싸움중에 드래곤볼 레이더가 고장나버립니다.

부르마에게 고쳐달라고 말하기 위해

오공은 우선 서쪽 도시를 향하면서

북쪽 도시에서의 모험은 끝이납니다.



68화 / 69화

서쪽 도시에서 부르마를 찾아갑니다.

다음 드래곤볼을 찾으러는 부르마도 함께 떠나지요. 

69화의 컷에서 작아진 부르마의 모습이 보이시나요? 부르마가 만든 마이크로 밴드는 사람의 크기를 줄여줄 수 있어요.

이렇게 보면 정말 부르마는 천재긴 천재군요. 작아진 부르마와 함께 다음 드래곤볼을 찾으러 갑니다


70화 / 71화

다음 드래곤볼은 바다 깊숙히 있었어요. 오공이 잠수만으론 들어 갈 수 없는 곳까지요.

그래서 오공과 부르마는 무천도사에게 잠수정을 빌려오기로 합니다.

잠수정을 빌리면서 오공을 돕기 위해 크리링도 함께 드래곤볼을 향하지요.

그리고 바다 깊숙히에 있는 해적들의 보물도 함께 찾아보기로 합니다.

하지만 이 때에도 레드리본군은 오공을 노리고 있어

레드리본의 블루 장군은 오공을, 남은 병사들은 거북섬에 있는 무천도사를 노립니다


72화 / 73화

블루 장군은 잠수정을 타고 바다 안으로 들어간 오공을 노립니다. 그리고 별동대가 무천도사를 노리지요.

하지만 아직까진 지구 최강의 타이틀을 지니고 있는 무천도사를 제압하진 못합니다.

73화의 컷은 맨손으로 총알도 잡아내며 레드리본군을 혼내주는 무천도사의 멋진 모습을 꼽았어요.

투두두둑 떨어지는 게 다 손으로 잡아낸 총알입니다. 정말 멋진 장면인데 사진은 잘 못찍었네요.





74화

레드리본군을 피해

급하게 동굴로 들어와보니

해적들의 항구로 들어옵니다.

해적들의 보물도, 드래곤볼도 

그리고 쫓아오는 레드리본군도 해결해야할 것들이

산더미 처럼 쌓여있네요






다음이야기

다음 권에선 드디어 파워인플레를 알리는 타오페이페이가 나옵니다!

최고의 암살자인 타오페이페이를 만나 고전하는 오공에겐 커다란 위기가 오는데~

빰빰빠 빰빰빰빰빰빰~ 빰빰빠~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6권으로 돌아올게요~

Posted by MoonGoM